자치경찰단, 이동식 과속단속반 운영 강화
자치경찰단, 이동식 과속단속반 운영 강화
  • 제주교통매거진
  • 승인 2019.10.01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은 이동식과속단속반을 구성하고 본격적으로 과속차량에 대한 단속 활동을 시작한다.

도내 교통사망사고는 올해 8월까지 47건으로 집계됐고 인구 10만 명당 사망자수는 최근 3년간 통계 기준 연간 12.3명으로 전국 7.9명에 비해 매우 높은 수준을 나타내고 있다. 특히 사고의 원인 중 과속운전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이에 따라 교통사망사고 줄이기의 일환으로 지난 8월 19일부터 9월 30일까지 이동식과속단속 시범운영을 통해 약 2500건의 위반차량에 대한 계도장을 발부하는 등 홍보․계도 활동을 적극 추진하여 과속행위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일으켰다.

10월부터는 본격적인 집중단속에 나서게 되는데 도내 교통사고 발생 통계 분석을 통해 시간대별․장소별 주요 사고지점에 대한 단속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신호기가 연동되면서 교통사망사고 발생 우려가 있는 일주동·서로, 번영로, 연삼로 구간을 중심으로 중점단속에 들어갈 예정이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자치경찰 출범이래 최초로 이동식과속단속을 통해 교통사망사고의 원인이 되는 과속행위를 근절하고자 단속 활동을 강화해나갈 예정이다”며 “동시에 교통안전에 취약한 시설물들을 보강하고 연령대별 맞춤형 교통안전교육을 통해서 교통사고 예방활동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