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제주기점 국내선 운임 인상, 도민할인혜택 확대
제주항공, 제주기점 국내선 운임 인상, 도민할인혜택 확대
  • 제주교통매거진
  • 승인 2019.09.24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항공(대표이사 이석주)은 오는 10월14일부터 제주기점 국내선 항공운임을 인상하고, 제주도민 할인혜택을 확대한다고 24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항공운임 인상에 따른 제주도민들의 부담을 최소화시키기 위해 제주도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명예제주도민 및 배우자를 포함한 제주도민에 대한 할인율을 기존 20%에서 5%포인트 높인 25%로 확대한다.

이에 따라 제주도민(명예도민 및 배우자 포함)이 정규운임으로 항공권을 구매할 경우 주중과 주말 구분없이 25% 할인이 적용돼 1년 365일 가운데 300일 정도의 기간에 대해 25% 할인혜택을 제공받게 됐다. 성수기에는 예전과 같은 15% 할인을 받게 된다. 제주도민 할인율은 타사에 비해 최대 3배 높은 수치다.

또 지난해부터 제주 4∙3 생존희생자와 유족들에게 각각 제주 기점 국내선 항공운임의 50%와 30%의 할인혜택을 성수기 비수기 구분 없이 연중 제공하고 있다.

이번 인상에 따라 유류할증료 및 공항시설사용료를 제외하고 제주~김포 노선은 주중 7만원, 주말 8만5000원, 탄력/성수기 10만6500원으로, 제주~부산 노선은 주중 6만5000원, 주말 7만3000원, 탄력.성수기 8만7000원으로 올렸다.

제주~청주 노선은 주중 6만5000원, 주말 7만9000원, 탄력.성수기 9만5000원으로, 제주~대구 노선은 주중 6만7000원, 주말 7만5000원, 탄력.성수기 9만원으로, 제주~광주 노선은 주중 5만500원, 주말 6만4500원, 탄력.성수기 7만3000원으로 조정했다.

제주항공은 이번 운임인상에 대해 최저임금 상승과 주 52시간 근무제도 시행에 따른 조업비 증가, 항공기 리스비용과 항공유 등을 결제하는 환율 상승 등 경영악화에 따른 불가피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제주도와 지속적으로 협의하면서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제주기점 국내선 공급석과 국제노선 확대 이외에도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 제주사회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업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