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관광 활성화를 위한 협의회 회의 개최
제주관광 활성화를 위한 협의회 회의 개최
  • 이영섭 기자
  • 승인 2024.06.2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승철)는 지난 19일 제주웰컴센터에서 한국공항공사 제주공항(공항장 김복근), 한국관광공사 제주지사(지사장 김만진),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회장 강동훈)와 2024년 제주 관광 글로벌 수용태세 개선을 위한 제2차 협의회 회의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협의회 회의는 지난 2023년 2월 체결한 항공·관광 분야 4개 기관 업무협약 이후 분기별로 진행되고 있다. 이날 4개 기관은 올해 제주 방문 외국인 관광객 수가 매달 10만명 이상 입도함에 따라 수용태세 개선 및 불편 사항 해소를 위한 공동 협력을 목적으로 기관별 협업을 논의했다.

이와 함께 이번 회의에서는 성수기 제주 여행객들의 방문 확대에 대비한 안전 대책 점검, 제주공항 국내·국제선 입출국 수용태세 개선, 2024 제주 세계유산축전 홍보 등을 공동 협력·추진하기로 했다.

금번 회의를 주관한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최근 제주 관광의 고물가 및 부정 이미지 등을 타개하기 위해 4개 기관 간 긴밀한 협업 사항을 논의했다”며 “협의회는 앞으로도 제주 관광의 수용태세 개선 및 내·외국인 관광객들의 여행 만족도 제고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4개 기관 협의회는 지난 4월 반려견 동반 제주 여행 상품 환영 행사, 5월 제주 성안올레 걷기 축제와 연계한 홍보부스 운영 등 관광 수요 창출을 위한 다양한 합동 사업을 전개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