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어르신 교통복지 대폭 강화
제주도, 어르신 교통복지 대폭 강화
  • 이영섭 기자
  • 승인 2024.05.3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읍면지역 65세 이상, 동지역 70세 이상 어르신들이 버스를 무료 이용할 수 있도록 교통복지카드를 발급해 왔으나, 7월 1일부터 동지역 65세 이상 어르신까지 대상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제주교통복지카드 발급대상은 12만 명을 넘어서게 된다.

제주교통복지카드는 도내 주민등록상 65세 이상 어르신과 등록장애인, 국가유공자 등이 일반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제주형 교통복지다. 단 공항리무진과 급행버스는 제외된다.

이번 확대 조치로 혜택을 받게 되는 동지역 65~69세 어르신은 2만 7,320명에 이른다.

아울러 제주도는 그간 제기됐던 교통복지카드 발급 절차상 불편 해소를 위해 올해 7월부터 증명사진 없이도 즉시 발급받을 수 있도록 개선했다.

종전에는 제주교통복지카드 발급 신청을 위해 농협 영업점을 여러 차례 방문하고, 수령까지 1주일 이상 소요됐으나, 이를 개선해 7월 이후부터는 신분증을 지참하고 가까운 농협 영업점을 방문하면 즉시 발급받을 수 있다.

제주도는 홍보와 모니터링을 강화해 어르신들의 대중교통 이용이 늘어날 수 있도록 해 나갈 계획이다. 강석찬 제주도 교통항공국장은 “제주교통복지카드 이용 대상 확대가 어르신들의 이동권 증진과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